제1회 서민금융포럼 및 서민금융대상 > Forum & Conference

본문 바로가기

파이낸셜뉴스 부산파이낸셜뉴스 fn투어 fn아이포커스 fn아트


지난행사목록

본문

 

 

존경하는 내외귀빈 여러분,

 

파이낸셜뉴스가 주최하는 ‘제5회 서민금융포럼 및 서민금융대상시상식’ 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특별히 자리를 빛내주신 박원순 서울시장님과 정은보 금융위원회 부위원장님께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대상인 기획재정부 장관상을 받은 LG미소금융재단, KEB하나은행 이민선 차장 등 수상기관 및 수상자

여러분께도 축하의 말씀을 드립니다.

 

정부는 ‘국민이 행복한 새 희망의 시대’라는 정책목표로 서민들의 금융부담 해소와 행복증진을 위해

서민금융정책을 적극적으로 펼쳐왔습니다그에 발맞춰 파이낸셜뉴스도 금융 소외계층을 위한 건전한

서민금융의 정착을위해 노력해 왔습니다본 포럼과 서민금융 대상 시상식도 그 중 하나일 것입니다.

 

정부는 지난해 맞춤형 서민금융 지원방안을 발표하면서 서민금융 공급확대 및 금리인하성실 상환자에

대한 정책적 지원확대 방안 등을 마련한 바가 있습니다.

 

무엇보다 자금지원의 공백 없이 은행대출을 이용할 수 있는 징검다리 론과 보험업권 과의 협업을 통해

저소득층고령자에 대한 보장성 보험료를 지원하는 저소득층 실버보험미소금융 성실상환자의 재산형성을

지원하는미소드림적금 등 서민금융 3종 세트는 시장에서 큰 호응을 받았습니다.

올해는 정부가 의욕적으로 추진했던 서민금융 정책이 성공적으로 안착하고 결실을 맺을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이 필요한 때라고 생각합니다.

 

오늘 행사는 시상식에 이어 ‘지속 가능한 서민금융의 길’이라는 주제로 국내외 전문가들이 모여 포럼을

개최할 것입니다.

 

일회성이 아닌 지속적인 지원으로 금융소외계층이 자립할 수 있는 서민금융 정책에 대해 전문가들의 고견을

들을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입니다.

 

본 포럼에 귀중한 시간을 내어주신 참석자 모두에게 유익한 자리가 되길 바랍니다다시 한번 수상자

여러분들께 축하의 말씀을 드리며 여러분 모두의 건승을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파이낸셜뉴스 대표이사 회장  전재호


서울특별시 용산구 효창원로 154, 파이낸셜뉴스빌딩 3층 | TEL. 02-6965-0016 | FAX. 02-6965-0000 | E-mail : info@fnnews.com
Copyright 2017 The financial 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