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회 서민금융포럼 및 서민금융대상 > Forum & Conference

본문 바로가기

파이낸셜뉴스 부산파이낸셜뉴스 fn투어 fn아이포커스 fn아트


지난행사목록

본문

파이낸셜뉴스와 서민금융협의회가 공동주최하는 ‘2015 서민금융포럼 및 서민금융대상’ 시상식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특별히 자리를 빛내주신 박원순 서울시장님과 정찬우 금융위원회 부위원장님께 깊이 감사드립니다.

대상인 기획재정부 장관상을 받는 하나은행 등 수상기관 및 수상자 여러분께도 축하의 말씀을 전합니다.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정부는 다양한 방법으로 서민금융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그에 발맞춰 파이낸셜뉴스도

금융 소외계층을 위한 건전한 서민금융의 정착을 위해 노력해 왔습니다. 본 포럼과 서민금융대상 시상식도

그 중 하나일 것입니다.

 올해는 특히 서민금융 정책에서 기념비적인 해가 될 것으로 보입니다. 정부는 지난해 ‘서민금융 지원체계

개편 방안’을 발표했습니다. 이에 따라 연내 서민금융을 총괄하는 ‘서민금융진흥원’이 출범을 앞두고

있습니다. 또 서민금융 기관들이 취급하는 상품도 ‘햇살론’으로 통일됩니다. 동시에 서민금융과 관련된

모든 서비스를 원스톱으로 제공하는 ‘통합 거점센터’도 구축될 예정입니다. 이같은 변화는 관련 기관과

상품이 너무 복잡해서 불편하다는 이용자들의 지적을 적극 반영한 것입니다. 이로써 서민금융은 정책 시행

초기의 혼선을 극복하고 새로운 도약의 발판을 마련했다고 생각합니다.

오늘 행사는 시상식에 이어 ‘국민행복시대 앞당기는 서민금융’을 주제로 국내외 전문가들이 모인 가운데

포럼이 이어질 예정입니다. 일본의 서민금융 실태와 함께 생생한 국내 성공사례를 듣는 소중한 기회가 될

것입니다.

본 포럼이 귀중한 시간을 내어주신 참석자 모두에게 유익한 자리가 되길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파이낸셜뉴스 대표이사 회장  전 재 호 


서울특별시 용산구 효창원로 154, 파이낸셜뉴스빌딩 3층 | TEL. 02-6965-0016 | FAX. 02-6965-0000 | E-mail : info@fnnews.com
Copyright 2017 The financial 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