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대한민국 국토경관디자인대전 > Awards

본문 바로가기

파이낸셜뉴스 부산파이낸셜뉴스 블록포스트 가이드포스트 fn아이포커스 파이낸셜뉴스재팬 fnMICE fn이노에듀 fn투어


지난행사목록

본문

존경하는 내외 귀빈 여러분,

 

2016대한민국 국토경관디자인대전에 오신 것을 진심으로 환영합니다. 특히 국정으로 바쁘신 가운데도

시간을 내주신 심재철 국회부의장님, 조정식 국토교통위원회 위원장님과 강호인 국토교통부 장관님께

깊은감사를 드립니다.

 

올해로8년째를 맞은대한민국 국토경관디자인대전은 그 어느 해보다 더욱 의미 있는 행사로 거듭났다는

점을 이 자리에서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먼저 행사 규모가 훨씬 커지고 알차졌습니다. 그동안 파이낸셜뉴스와 국토부는대한민국

국토도시디자인대전을 공동으로 주최했습니다. 이와는 별도로 국토부는대한민국 경관대상

따로 주최해왔습니다. 그런데 올해부터는 이 둘을 하나로 통합했습니다. 그러면서 명칭도

‘대한민국 국토경관디자인대전으로 새롭게 바꿨습니다.

 

또 국무총리실 산하 국토연구원이 올해부터공동주최 기관으로 새로 합류했습니다. 이는 그만큼 본 행사의

규모가 커지고 신뢰도가 높아졌음을 의미합니다.

 

또한 행사를 주관하는 관련 학회도 기존대한국토도시계획학회에 이어 한국도시설계학회, 한국경관학회,

한국공공디자인학회, 대한건축학회, 대한토목학회 등 6개학회로 늘어났습니다. 학회 관계자 여러분께도

감사의 뜻을 전합니다.

 

올해 영예의 대통령상 수상자는북촌마을안내소 및 편의시설을 출품한 서울 종로구청으로 결정됐습니다.

종로구청을 비롯해 모든 수상자 여러분께축하의 말씀을 드립니다.

 

시상식 후에는재래시장의 활성화 및 재생을주제로 국제 포럼이 이어집니다. 마침 정부도 재래시장

활성화를 위해 각종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습니다. 오늘 포럼에서 유익한 논의가 오가길 기대합니다.

 

앞으로도대한민국 국토경관디자인대전은지속적으로 열릴 것입니다. 이 행사가 특정 지역을 넘어

대한민국의 모습을 아름답게 가꾸어 나가는 길잡이역할을 할 수 있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파이낸셜뉴스는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는 말씀을 드립니다. 여러분 모두의 건승을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파이낸셜뉴스 대표이사 회장  전 재 호


 

첨부파일

서울특별시 용산구 효창원로 154, 파이낸셜뉴스빌딩 3층 | TEL. 02-6965-0016 | FAX. 02-6965-0000 | E-mail : info@fnmice.com
Copyright (c) fnMICE.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