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6회 서울국제A&D컨퍼런스 > Forum & Conference

본문 바로가기

fnMICE 파이낸셜뉴스 부산파이낸셜뉴스 fn투어 fn아이포커스 fn아트


지난행사목록

본문

 

 

16회 서울국제A&D컨퍼런스에 오신 내외 귀빈 여러분을 환영합니다. 특히 바쁘신 공무에 

시간을 내주신 금융감독원 윤석헌 원장님, 한국증권거래소 정지원 이사장님, 금융투자협회 

권용원 회장님께도 감사드립니다.

 

파이낸셜뉴스는 지난 15년 간 서울국제파생상품컨런스를 주최하면서 한국의 파생상품시장이 

세계 1위의 시장으로 성장하는 데 크게 기여했다고 자부하고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는 급변하는 금융투자환경에 대응하기 위하여 중대한 결정을 내리게 됐습니다

기존 서울국제파생상품컨퍼런스를 서울국제A&D(Alternative Investments & Derivatives) 

컨퍼런스로 변경하고 그 첫 해를 맞이하게 됐습니다.

 

국내외 금융환경은 하루가 다르게 급변하고 있습니다. 여러 가지 복합적인 이유로 국내 

파생상품시장이 급속히 위축되고 있지만, 상대적으로 주식 채권 등의 전통적 투자수단을 

벗어난 부동산, 비행기, 선박 등의 대체투자시장은 빠르게 성장하고 있습니다. 저성장

저금리 시대에 금융시장의 새로운 돌파구를 찾으려는 노력의 결과라고 여겨집니다.

 

오늘 기조강연을 맡아주실 빅터 추아 말레이시아 벤처캐피탈협회 회장님을 비롯한 여러 

강연자들께서 4차 산업혁명시대 새로운 투자기회를 찾으려는 우리에게 좋은 가르침을 주실 

것으로 기대합니다. 나아가 국내 자본시장을 움직이는 주요 투자자와 기관들이 모두 모인 

만큼 투자의 혜안을 찾는 뜻깊은 자리가 되길 기대합니다.

 

그토록 무덥던 여름도 지나고, 가을의 문턱에 섰습니다. 참석하신 모든 분들의 건승을 

기원드리며, 개막사에 가름하고자 합니다

감사합니다.

 

 

파이낸셜뉴스 대표이사 사장  김 주 현​


첨부파일

서울특별시 용산구 효창원로 154, 파이낸셜뉴스빌딩 3층 | TEL. 02-6965-0016 | FAX. 02-6965-0000 | E-mail : info@fnmice.com
Copyright 2017 The financial 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