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2회 유통혁신포럼 > Forum & Conference

본문 바로가기

fnMICE 파이낸셜뉴스 부산파이낸셜뉴스 fn투어 fn아이포커스 fn아트


지난행사목록

본문

 

 

 존경하는 내외 귀빈 여러분 반갑습니다

파이낸셜뉴스가 주최하는 제12회 유통혁신포럼에오신 것을 진심으로 환영합니다

 

 특히 바쁘신 가운데 자리를 함께 해주신 송희경 의원님과 조성욱 공정거래위원장님께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아울러 본 행사에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은 유통업계 관계자와 협회임직원 여러분들께도 감사의 인사를 드립니다.

 

 이커머스는 최근 들어 소비자들에게 생활의 일부가 되었습니다. 소비자들이 모바일과 컴퓨터를 통해 구매하지 못하는 

상품이 거의 없습니다. 먹거리, 옷 같은 생필품뿐만 아니라 전기자동차와 부동산까지 이커머스를 통해 구입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저녁에 모바일로 구매한 신선식품이 다음날 새벽에 현관문 앞에 놓이는 초고속 배송시대도 도래했습니다.

 

 무한 경쟁속에서 롯데, 신세계, 현대백화점 등 대형 유통사들은 온라인-오프라인 융합을 가속화하고 있고, 한발 먼저 

온라인 쇼핑 시장에 진입한 11번가, 쿠팡,이베이 등은 연일 최저가 상품을 내놓고 있습니다.

 

 또 수많은 중소 생산자들은 이커머스 업체들과 상생으로 경쟁력을 키우고 있습니다. 이에 따라 올해 포럼 주제는 

'이커머스 혁신과 상생의 조화'로 정했습니다.

 

 이번 포럼은 무한경쟁속 이커머스업체들의 생존전략을 소개하는 자리가 될 것 입니다또 이커머스 산업의 미래를 

조망하고 국내 업체들이 향후 나아가야 할 방향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됩니다다시 한 번 파이낸셜뉴스의 유통혁신포럼에 

보여준 관심과 성원에 감사드리며 개막사에 가름하고자 합니다.

 

 

파이낸셜뉴스 대표이사 사장  김 주 현

 

첨부파일

서울특별시 용산구 효창원로 154, 파이낸셜뉴스빌딩 3층 | TEL. 02-6965-0016 | FAX. 02-6965-0000 | E-mail : info@fnmice.com
Copyright 2017 The financial news. All rights reserved.